상단여백
HOME 연예일반
[Mn 공식] 다나, 태도 논란에 결국 사과 "깊이 반성하는 중"
사진=다나 SNS 캡처

다나가 태도 논란에 대해 "죄송하다"고 밝혔다. 태도 논란이 불거진지 반나절도 채 되지 않아 결국 사과한 것.

그는 28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개인 SNS 라이브 도중 잘못된 행동과 발언 그리고 위험해보일 만큼 도가 지나친 모습으로 불쾌감과 상처를 드린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달라진 제 모습에 많은 분들께서 진심어린 응원을 보내주셨는데 실망을 드려 너무나도 죄송하고 면목이 없다"며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매사에 신경쓰고 조심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그는 SNS 라이브 방송 중 팬들이 솔로 앨범 발매를 요청하자 "지난 활동 때 반응이 별로라 못 나간다. 너네가 열심히 해서 차트 1위 만들어줬어야" 등 팬들을 탓하는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켰다.

이밖에도 식칼을 들고 방송을 하거나 운전 중 핸드폰을 사용하는 모습까지 보여 논란을 일으켰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

먼저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개인 SNS 라이브 도중 잘못된 행동과 발언 그리고 위험해보일 만큼 도가 지나친 모습으로 불쾌감과 상처를 드린 점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모든 것이 저의 불찰입니다.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달라진 제 모습에 많은 분들께서 진심 어린 응원을 보내주셨는데 실망을 드려 너무나도 죄송하고 면목이 없습니다.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매사에 신경쓰고 조심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죄송합니다

박동수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동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