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CJ CGV, 동관궈마오 개관..국내외 통합 500호점 돌파 '글로벌 시대' 열어
사진=CJ CGV 제공

CJ CGV(대표 최병환)가 국내외 통합 500호점 돌파하면서 명실상부 글로벌 시대를 열었다.

CJ CGV는 지난 18일 중국 광동성에서 위치한 CGV동관궈마오(东莞国贸城) 개관으로 국내외 누적 500호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CGV동관궈마오는 동관시 중심가에 위치한 초대형 쇼핑몰 GD에 입점한 CGV 중국의 112번째 극장으로, 4DX·스크린X·IMAX·골드클래스 포함 총 12개관 1,715석의 플래그십 극장이다.

CJ CGV는 이 달 안으로 중국 광저우·청두, 베트남 하노이·하이퐁, 인도네시아 프로볼링고·마디운 등에 해외 극장 14개를 추가 오픈할 계획이다.

또한 연말까지 누적 총 514개 극장, 3,756개 스크린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4DX·스크린X 등 특별관 글로벌 진출 수까지 포함하면 전체 스크린 수는 올해 4,500개를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500호점 오픈은 지난 1998년 CGV강변에 1호점을 연 이래 20년만의 성과다. CJ CGV는 국내에서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2006년 중국에 진출한 이후 미국(2010년), 베트남(2011년), 인도네시아(2013년), 미얀마(2014년), 터키(2016년) 등으로 영토를 확장해왔다.

중국 첫 진출 이후 2015년 글로벌 100호점을 열기까지 9년이란 긴 시간이 걸렸다. 반면 100호점 돌파 이후 3년간 글로벌 시장에서의 극장 수가 3.5배 가량으로 늘어났다.

특히 2016년 터키 마르스를 인수하면서 처음으로 해외 극장 수가 국내 극장 수를 넘어섰고,  내년에는 매출에서도 해외가 국내를 앞지를 것으로 보고 있다.

김도환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