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가요
[Mn 공식] 아이유 측 "투기 목적 건물 토지 매입 NO"
사진=아이유 SNS

가수 아이유가 투기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공식 입장을 전했다.

7일 오전 아이유의 소속사 카카오 M 측은 이날 보도된 투기 목적의 건물 토지 매입 보도에 대해 "건물 토지 매입으로 투기를 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소속사 측은 "현재 해당 건물은 어머니의 사무실로 사용 중이다. 또 아이유의 개인 작업실, 그가 서포트하는 후배들의 연습실이 있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매각할 계획도 없다"고 덧붙이며 해명을 일단락시켰다.

앞서 이날 오전 스카이데일리라는 매체는 아이유가 경기도 과천시 과천동에 45억 상당의 건물과 토지를 지난해 초에 매입했다고 보도했다.

또 매체는 이 건물 토지의 시세는 현재 69억 원으로 매매 당시보다 23억 원 상승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투기 의혹이 불거지자 소속사 측은 즉각 해명에 나섰다.

박동수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동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