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방송
[Mn 시청률] '검블유', 너무 많은 에피소드가 한 자리에..시청자 반응은 미지근
사진=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처

너무 한꺼번에 많은 이야기를 풀어서일까.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가 시청률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1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방송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 12회는 3.5%의 시청률을 기록했다.(전국기준, 이하 동일)

이는 지난 10일 방송이 기록한 4.0% 시청률보다 0.5% 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12회 방송에서는 결혼관을 사이에 둔 배타미(임수정 분)와 박모건(장기용 분)의 갈등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장을 보던 중 박모건의 친엄마와 마주쳤다. 배타미는 자신을 박모건의 직장 동료라고 소개했고, 이에 박모건은 서운한 감정이 들었다. 결국 두 사람은 말다툼을 하게 됐다.

차현은 자신이 청춘을 바쳐 일군 서비스 '마이홈피' 중단 결정에 이해하면서도 마음 아파했다. 또한 설지환(이재욱 분)에게는 배우와 팬이라는 거리를 두면서도 그를 향한 순애보를 드러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밖에도 송가경(전혜진 분)과 오진우(지승현 분) 사이에 흐르는 냉랭한 듯 애틋한 기류가 그려졌다.

이처럼 세 여주인공들을 둘러싼 에피소드를 비롯해, 작품 전반부를 관통하는 두 인터넷 포털 사이트의 힘겨루기 등이 다뤄졌다.

한 회에 너무 많은 정보가 담겨지며 이야기의 몰입을 방해한다는 의견이다.

'검블유'가 그간 펼쳐놓은 모든 이야기들을 남은 4회 안에 모두 마무리 할 수 있을지 가능성 여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검블유'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한다.

이지성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