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방송
'초면에 사랑합니다', 씬 스틸 배우 총집합 '유쾌+흥미진진'
사진=샘마루엔터테인먼트, 바를정엔터테인먼트, 큐로홀딩스 제공

배우 정애리, 김민상, 장소연, 백현주, 김병춘 등 관록의 배우들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합류, 극에 차진 재미를 더한다.

오는 5월 첫 방송 예정인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냉혈한 보스 도민익(김영광 분)과 다혈질 비서 정갈희(진기주 분)의 새콤달콤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김영광(도민익 역), 진기주(정갈희 역), 김재경(베로니카 박 역), 무진성(기대주 역)의 청춘 라인업과 더불어 정애리(심해라 역), 김민상(심해용 역), 장소연(이을왕 역), 백현주(박석자 역), 김병춘(구석찬 역) 등 믿고 보는 중견 배우들이 합류했다.

먼저 정애리는 극 중 김영광이 연기하는 도민익의 엄마이자 T&T아트센터 이사장 심해라 역을 맡았다. T&T그룹을 집어삼키려는 야욕을 가진 그녀가 시청자들에게 또 어떤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안겨줄지 기대를 모은다.

김민상은 T&T모바일 대표이사 심해용으로 분해 호시탐탐 도민익을 노리며 뜻밖의 웃음과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장소연은 T&T모바일 비서들의 정신적 지주인 이을왕으로 변신한다. 고졸 출신에서 회장 비서직까지 올라간 입지전적 인물로, 현재는 기대주 본부장의 비서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예고하고 있다.

또한 백현주는 베로니카 박의 엄마 박석자 역을 맡아 김재경과 독하디 독한 모녀 케미스트리로 코믹 터치를 배가한다.

허당미를 자랑하는 신경외과 전문의 구석찬 역은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지닌 김병춘이 맡았다.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믿고 보는 배우들이 함께해 든든하다. 밀도 있으면서 경쾌한 드라마가 이들의 연기내공을 바탕으로 탄생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대단한 배우들의 톡톡 튀는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이지성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