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방송
[Mn 공식] 최우혁,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출연..김형묵 젊은 시절 연기
사진=네오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최우혁이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를 통해 브라운관까지 활동영역을 넓힌다.

8일 소속사 네오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최우혁이 tvN 새 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에 출연, 극 중 이충렬(김형묵 분)의 젊은 시절을 맡아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충렬은 하립의 소속사인 소울엔터테인먼트의 공동 대표로, 과거 잠시 가수활동을 했지만 타고난 사업수완으로 성공한 사업가로 살아온 인물이다.

최우혁은 그동안 뮤지컬 '엘리자벳' '다윈영의 악의 기원' '벤허' '프랑켄슈타인' 등 굵직한 작품들에 출연하며 공연계에서 '괴물신인'으로 불리며 관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그런 그가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를 통해 브라운관까지 활동 영역을 넓혀 시청자들에게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정경호 분)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영혼 사수를 위해 인생을 담보로 한 일생일대의 게임을 펼치는 판타지 휴먼 드라마로,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이지성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