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일반
[Mn 공식] 서영,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전폭적 지원 아끼지 않을 것"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서영이 열음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19일 소속사 열음엔터테인먼트 측은 "서영은 도시적이고 세련된 이미지와 그에 비례하는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장르를 뛰어넘는 다양한 캐릭터 소화가 가능한 배우다. 폭넓은 장르의 작품들로 대중들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서영은 드라마 '여우야 뭐하니'에서 고현정의 대척점에 선 주희 역을 맡아 임팩트 있는 브라운관 데뷔를 한 이래 '달자의 봄', '별을 따다줘', '야차', '달콤한 비밀', '미세스캅2', '낭만닥터 김사부',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 등에서 도시적이고 세련된 이미지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연쇄살인 사건의 범인 김하람 역을 맡아 화려한 액션과 섬세한 감정연기를 선보인 '미세스캅2', 신회장(주현 분)의 오른팔로 강렬한 아우라를 보여준 '낭만닥터 김사부', 귀엽고 상큼한 매력으로 반전 매력을 선사한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 등 캐릭터를 가리지 않는 최근 출연작은 그의 폭넓은 연기 스팩트럼을 입증했다.

한편 서영이 전속계약을 맺은 열음엔터테인먼트에는 조동혁, 서지석, 김서라, 강세정, 박민지, 이열음, 김호창, 차엽 등이 소속돼 있다.

김새롬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새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