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일반
김원효, “애도 못 가지는 놈?” 도넘은 악플러에 법적 대응 예고
사진=김원효 인스타그램, SBS 좋은 아침

개그맨 김원효가 도 넘은 악플에 분노를 표출했다.

김원효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희 둘은 안 되겠다"며 "네이버 댓글 없으니 네이트에서 아주 신났다"는 내용과 함께 댓글 캡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댓글에는 "너는 애나 있고 그런 소리를 해라.. 애도 없는 게 주둥이만 살아서", "니가 데려와 키우든가.. 애도 못 가지는 X이 입만 살아가지고" 등 내용이 담겼다.

사진=김원효 인스타그램

전날인 8일 김원효는 인스타그램에 경남 창녕에서 벌어진 아동 학대 사건 기사를 올린 후 "쓰레기 같은 인간들. 제발 이럴 거면 애 낳지마ㅠ"라며 분노했다. 이 내용을 담은 기사에 악성 댓글이 달렸고, 김원효는 이를 공개적으로 언급한 것이다.

김원효는 이날 "변호사한테 캡처해서 보내놨고 합의하면서 너희들은 얼마나 애들 잘 키우는지 한번 보자"며 "혹시라도 학대하고 있으면 죽는다 내 손에"라고 썼다.

한편 김원효는 웹드라마 '내 상사는 백만 유튜버'에 출연 중이다.

김새롬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새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