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도서·전시
서울시, '2019 서울도시건축 비엔날레' 입장권 사전 판매 실시
사진='2019 서울도시건축 비엔날레' 포스터

서울시가 오는 9월 개최되는 '2019 서울도시건축 비엔날레'를 앞두고 입장권 사전 판매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2019 서울도시건축 비엔날레' 입장권 1차 판매 기간은 지난 6월 17일부터 오는 6월 16일까지며, 2차는 오는 8월 1일부터 31일까지 판매 진행된다.

'서울비엔날레'는 도시-건축을 매개로 하는 국제행사로, 오는 9월 7일부터 11월 10일까지 '집합도시'를 주제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돈의문박물관마을, 서울도시건축전시관 등 서울 도심 곳곳에서 열릴 예정이다.

입장권은 네이버 예약시스템과 예매사이트 티켓링크, 티몬, 위메프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1차 예매 기간 구매 시 입장권을 50%까지 할인 적용을 받는다.

입장권 소지자는 돈의문박물관마을, 서울도시건축전시관, 세운상가, 서울역사박물관 등에서 열리는 무료 전시를 비롯해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유료 전시까지 관람이 가능하며, 비엔날레와 공동주최하는 서울국제영화제(9.23~9.29)의 영화 관람도 가능하다.
 
주제전은 서울비엔날레의 중심이 되는 주 전시 중 하나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집합도시'를 주제로 한 현재의 도시 구성을 재해석한 프로젝트 전시 작품을 만나 볼 수 있으며 주요작가로는 아이비리그 명문, 예일대학교 교수로 재직 중인 켈러 이스터링, 영국 왕립 건축가 협회의 피터 윌슨 등이 있다.

이외에도 전 세계 80여 개 도시의 현안과 이슈를 다루는 '도시전', 한양대학교, 바틀렛건축대학, 게이오대학 등 국내외 36개 대학이 참여하는 '글로벌스튜디오', 전통시장을 다양한 관점을 통해 알아보는 '현장프로젝트', 교육, 투어, 영화상영, 이벤트 등으로 구성된 '시민참여프로그램' 등을 즐길 수 있다.

특히 전시연계체험프로그램으로는 '1단계=모두의 비엔날레', '2단계=나도 건축가', '3단계=유레카!서울_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수업'으로 진행된다.
 
서울비엔날레 관계자는 "2017년 첫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에 45만 명의 관람객이 다녀갈 정도로 큰 성과를 거뒀다"며 "1회 서울비엔날레 개최 성공 이후 많은 분이 기대하고 올해 비엔날레를 기다려주셨던 만큼, 사전 판매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서울비엔날레는 행사 주제 소개 및 실시간 진행사항 등을 담은 뉴스레터를 제작해 정기적으로 뉴스레터를 발송하고 있다. 뉴스레터 구독은 최근 새롭게 단장한 서울비엔날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김도환 기자  ent@mainnews.kr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